조사위원회는 또 반군의 마지막

조사위원회는 또 반군의 마지막 거점 이들립에서 군사작전을 준비하는 러시아·시리아를 향해 자제심과 상식을 촉구했다. 조사위원회는 이들립에서 전면적인 군사작전이 전개되면 그곳에 사는 송고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코오롱인더스트리는 베트남 익산출장샵 빈증성에 연산 1만 6천800t 규모의 폴리에스터(PET) 타이어코드 생산공장을 준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증설로 코오롱인더스트리는 기존 생산량 7만7천t에서 1만6천800t이 늘어나 총 9만3천800t의 생산 능력을 확보하게 됐다. 이는 전 세계 타이어코드 시장의 15%에 해당한다. 이번 공장은 베트남 호치민시에서 차량 기준 2시간 거리인 빈증성 바우방 산업단지(Bau Bang Industrial Park)에 입주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마이 훙 융 빈증 부성장 등 베트남 정부 고위관계자와 한국타이어·금호타이어·넥센타이어 등 고객사, 코오롱그룹 이웅열 회장 및 익산출장샵 코오롱인더스트리 장희구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푸틴은 „회담에서 러시아와 터키가 다음 달 15일까지 (이들립의) 시리아 정부군과 반군 간 대치 전선을 따라 비무장지대를 창설하기로 합의했다“면서 „15~20km 거리에 걸친 비무장지대에서 ‚자바트 알누스라‘ 등의 급진적 반군들을 몰아내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터키 대통령의 제안으로 10월 10일까지 비무장지대로부터 모든 반군 조직들의 중화기와 탱크, 다연장포, 야포, 박격포 등을 철수시킬 계획“이라면서 „터키 순찰대와 러시아 헌병대가 비무장지대를 통제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에르도안 대통령도 러시아와 터키는 이들립주에서 모든 과격 조직을 퇴출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그는 „시리아 정부군과 반군의 통제하에 있는 지역을 비무장화할 필요가 있다“면서 „러시아와 함께 이 지역으로부터 모든 과격 조직을 제거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러시아가 이들립 군사공격 필요성의 근거로 주장해온 테러조직을 해당 지역에서 몰아내면서 전면적 군사공격을 미루는 합의가 이루어졌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에드로안은 „이날 양국 간에 체결된 이들립 의정서가 터키가 더는 심각한 도전과 구리출장샵 직면하지 않도록 보장할 것“이라면서 „이 합의는 또 러시아에도 좋은 성과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러시아와 터키 국방부는 이날 양국 정상회담 뒤 ‚시리아 긴장완화지대(휴전지대) 이들립 정세 안정화’에 관한 의정서를 체결했다. 양국 정상은 또 이날 회담에서 시리아 정국 안정화를 위한 개헌위원회의 조속한 설립 필요성에도 견해를 같이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양국 간 합의로 대규모 인도주의 재앙 우려를 불러일으켰던 이들립에 대한 시리아 정부군과 러시아군의 군사공격은 일단 연기된 것으로 관측된다. 앞서 이달 7일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러시아·이란·터키 정상회의에서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들립에서 휴전을 유지하자고 제안했으나,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대테러전이 우선순위라며 군사공격 강행 의사를 밝힌 바 있다. 터키는 자국 남부 국경에 인접한 이들립에 대한 군사공격이 실행될 경우 대규모 민간인 희생자가 발생하는 것은 물론 자국으로 난민이 대량으로 유입되는 것을 우려해 공격에 강하게 반대해 왔다. 하지만 시리아 제주도출장샵 정부와 동맹국인 러시아·이란 등은 시리아 내전 종식을 위해 테러조직 근거지인 이들립 군사공격은 불가피하다고 주장해 왔다.

Páčil sa ti článok?

Komentá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