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적인 개막식에 이어 8월 23~26

성공적인 개막식에 이어 8월 23~26일 멋진 주제의 전시회들이 대중에게 무료로 개방될 예정이다. 한 예로, “판다 보호 연구 성과 전시회”, “판다 문화 미술 전시회”, “판다 문화 랜턴 전시회”가 예정돼 있다. 이들 전시회는 사진, 영상, VR, 합성수지로 보존된 표본, 과학 연구 전시물, 미술 작품 및 중국풍의 랜턴 같은 다양한 매개체를 독창적으로 활용함으로써 다면적이고 다각적인 관점에서 판다 이야기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이를 통해 풍부한 생태계 문화, 보호 연구 문화, 국제 교류 문화 및 판다와 관련된 공익 도모 문화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공동선언에서 언급된 철도·도로 연결 공사는 주로 남한 지역에서 이뤄지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국토부는 최근 국회 업무보고에서 밀양출장샵 동해선 철도 남측 단절 구간과 경의선 고속도로 남측 구간의 연결을 위한 사업 절차를 하반기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구체적으로 동해선 남측 구간인 강릉∼제진(104.6㎞) 구간과 경의선 고속도로 남측 구간인 문산∼개성(11.8㎞) 구간으로, 총사업비는 동해선 철도 남측 구간은 2조3천490억원, 경의선 도로 남측 구간은 5천179억원으로 인천출장샵 추산됐다. 국토부는 이들 구간에 대해서는 예비타당성 조사를 면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통일 전에는 북한 구간과 연결된 상태의 경제성 등을 분석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어려워 예외를 제주도출장샵 둬야 한다는 것이 국토부의 판단이다. 국토부는 남북교류협력에 관계되거나 국가 간 협약·조약에 따라 추진하는 사업은 예타 대상에서 제외하도록 한 국가재정법 조항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철도 경의선은 2004년에 이미 연결돼 2007∼2008년 문산∼개성 구간에서 시흥출장샵 화물열차가 운행하기도 했으나 북측 구간이 현대화되지 않아 시설이 노후화됐다.

Páčil sa ti článok?

Komentáre